원자력 뉴스 >>뉴스 정보>원자력 뉴스

文대통령, 노후 석탄발전 조기 폐쇄 검토…"전기요금 인상 필연적"
운영자 / Date : 2019-03-07 19:31:28 / 매체 : / Hit : 84 인쇄하기
2019. 3. 7. 목 월간 원자력산업 | 원전기업지원센터 | 한국원산 소식
2019 춘계워크숍으로 3월 8일 <원자력 투데이뉴스>는 쉽니다. 양해 바랍니다.
국내외뉴스
 
국내 文대통령, 노후 석탄발전 조기 폐쇄 검토…"전기요금 인상 필연적" 조선비즈
국내 LNG는 친환경? 석탄보다 낫지만 원전엔 한 수 아래 중앙일보
국내 한수원, 협력중소기업과 ‘시장개척단’ 결성…터키 원전 기자재시장 개척 데일리안
국내 한수원, 美 LACP 비전 어워드 대상 수상 에너지타임뉴스
국내 원자력연구원, 제4회 사업화 유망 원자력기술 설명회 개최 일렉트릭파워
국내 환경사회단체 "핵폐기물에는 답 없어…발전소 폐쇄해야" 연합뉴스
사설
국내 숨 막히는 봄, 탈원전 재고해야 할 또 하나의 이유 매일경제
칼럼/기고
국내 미세먼지 없는 원자력…탈원전 도그마 버릴 때 중앙일보
국내 노무현의 고온가스로 중앙일보
국내 탈(脫)원전, 전문가들의 견해와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上 경상매일신문
국내 한국전력이 적자 나는 진짜 이유 경남도민일보
국내 사용후핵연료 처분장, 공론화 통한 합리적 해법 필요 전기신문
국외
국내 성급한 탈원전의 부메랑…대만 GE에 1,700억 배상해야 서울경제
 
포커스
 
국내 미래 원자력기술 육성을 위한 2019년도 신규 사업 추진계획 원자력산업 2월호
국내 2018 원전 운영 실적 l 총발전량 133,505 GWh, 원전 이용률 65.9% 원자력산업 2월호
국내 원전 수출 특성과 경쟁력 제고 방안 원자력산업 2월호
국내 원전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선 원자력산업 2월호
국내 셀라필드 원자력 단지의 시설과 해체 계획 원자력산업 2월호
국내 사용후핵연료 수송/저장 시스템 상용화 기술 개발 경과 원자력산업 2월호
국내 일본 쓰루가시의 원전해체 교육훈련 현장 원자력산업 2월호
 
공지 사항
 
국내 2019 국제원자력산업전 전시 참가 신청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제52회 일본원자력산업협회 연차대회 참가 안내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원전기업 애로사항 설문조사 한국원자력산업회의
국내 Advanced Visual MCNP6 Training 공지 울산과학기술원
국내 2019 KARA 국가인적자원개발컨소시엄 교육 안내(무료 교육) 한국방사선진흥협회
국내 제40차 원자력 국제협력통합지원사업 신청 안내_3. 13 마감 한국원자력협력재단
 
원자력계 행사
 
국내 더보기
해외 더보기
 
 

 

 


첨부파일 : 파일없음

Total 402
공지사항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일
402 실제 원전과 비슷한 환경의 축소판 원전 실험장치 첫선 2019.03.18
401 원전 주변 전기료인하 확대 `시동` 2019.03.15
400 “초미세먼지 마신 한국, 후쿠시마 피폭자보다 사망확률 높다” 2019.03.14
399 與 "탈원전·탈석탄 동시에" vs 野 "원전 줄이니 미세먼지↑" 2019.03.13
398 “중소형 원자로·핵융합·방사선 등 新유망 분야 인력 양성해야” 2019.03.12
397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에 조동호 KAIST 전기및전자공학전공 교수 2019.03.11
NOW 文대통령, 노후 석탄발전 조기 폐쇄 검토…"전기요금 인상 필연적" 2019.03.07
395 2050년의 경고_원전 23기 → 10기, 석탄발전 늘려 에너지 역주행 2019.03.06
394 세계 원전 해체 시장 ‘549조 새 황금알’… 기술 육성 시급 2019.03.05
393 UAE가 주목한 한국 기술…5Gㆍ원전 협력 기대 2019.03.04
392 문대통령, UAE 왕세제에 "원전협력, 100년 바라보며 같이 가자" 2019.02.28
391 "2년내 법적 취소 불가"…신한울 3·4호기 '희망고문' 길어지나 2019.02.27
390 원안위, 월성 3호기 재가동 허용 2019.02.26
389 모디 총리 "인도 원전 건설, 한국 참여해달라" 2019.02.25
388 사용후핵연료 공론화 위원 구성 '관심' 2019.02.22
뉴스레터 신청
뉴스레터신청 레이어 닫기
게재된 내용에 대한 문의사항은 담당자에게 연락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02-6257-2583문의하기